2024.07.18 (목)

  • 흐림속초24.8℃
  • 비23.2℃
  • 흐림철원23.6℃
  • 흐림동두천23.0℃
  • 흐림파주23.8℃
  • 흐림대관령20.6℃
  • 흐림춘천22.9℃
  • 비백령도23.7℃
  • 비북강릉23.7℃
  • 흐림강릉25.6℃
  • 흐림동해25.3℃
  • 비서울23.9℃
  • 비인천23.6℃
  • 흐림원주23.4℃
  • 박무울릉도24.0℃
  • 비수원23.7℃
  • 흐림영월24.4℃
  • 흐림충주24.4℃
  • 흐림서산24.6℃
  • 흐림울진21.6℃
  • 비청주25.4℃
  • 비대전24.2℃
  • 흐림추풍령24.2℃
  • 비안동26.1℃
  • 흐림상주25.5℃
  • 흐림포항30.0℃
  • 흐림군산24.7℃
  • 비대구28.5℃
  • 비전주25.5℃
  • 흐림울산27.8℃
  • 흐림창원27.1℃
  • 흐림광주26.3℃
  • 비부산25.6℃
  • 흐림통영27.0℃
  • 흐림목포27.9℃
  • 흐림여수26.0℃
  • 흐림흑산도27.3℃
  • 흐림완도29.4℃
  • 흐림고창27.8℃
  • 흐림순천25.6℃
  • 비홍성(예)24.5℃
  • 흐림23.7℃
  • 흐림제주32.5℃
  • 구름많음고산26.9℃
  • 흐림성산28.1℃
  • 흐림서귀포27.9℃
  • 흐림진주26.3℃
  • 흐림강화23.1℃
  • 흐림양평22.9℃
  • 흐림이천23.6℃
  • 흐림인제23.4℃
  • 흐림홍천22.6℃
  • 흐림태백23.7℃
  • 흐림정선군24.0℃
  • 흐림제천23.0℃
  • 흐림보은24.5℃
  • 흐림천안24.3℃
  • 흐림보령25.0℃
  • 흐림부여24.2℃
  • 흐림금산24.6℃
  • 흐림23.9℃
  • 흐림부안26.0℃
  • 흐림임실25.0℃
  • 흐림정읍27.7℃
  • 흐림남원27.1℃
  • 흐림장수24.9℃
  • 흐림고창군27.2℃
  • 흐림영광군27.3℃
  • 흐림김해시26.7℃
  • 흐림순창군26.7℃
  • 흐림북창원28.1℃
  • 흐림양산시27.6℃
  • 흐림보성군27.6℃
  • 흐림강진군27.3℃
  • 흐림장흥27.8℃
  • 흐림해남27.7℃
  • 흐림고흥27.7℃
  • 흐림의령군28.4℃
  • 흐림함양군26.4℃
  • 흐림광양시27.0℃
  • 흐림진도군28.0℃
  • 흐림봉화25.2℃
  • 흐림영주24.7℃
  • 흐림문경25.0℃
  • 흐림청송군27.4℃
  • 흐림영덕25.6℃
  • 흐림의성26.8℃
  • 흐림구미26.2℃
  • 흐림영천27.6℃
  • 흐림경주시29.2℃
  • 흐림거창25.2℃
  • 흐림합천26.9℃
  • 흐림밀양27.8℃
  • 흐림산청26.3℃
  • 흐림거제26.6℃
  • 흐림남해27.3℃
  • 흐림27.4℃
기상청 제공
국토교통부, 아파트 지하주차장 높이 2.7m 이상으로 상향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스포츠

국토교통부, 아파트 지하주차장 높이 2.7m 이상으로 상향

국토교통부

아파트 지하주차장 높이 2.7m 이상으로 상향





앞으로는 지상공원형 아파트에서 택배차량 등 진입 관련 갈등이 예방되고 어린이·노약자 등을 포함한 보행자의 교통안전이 개선될 전망이다. 


국토교통부(장관 김현미)는 지상공원형 아파트 대상 지하주차장 층 높이를 높이는 내용 등을 포함한 ‘주택건설기준 등에 관한 규정’, ‘주택건설기준 등에 관한 규칙’, ‘공동주택관리법 시행규칙’ 개정안을 40일 간(`18. 6. 20.~7. 30.) 입법예고했다. 


이번에 개정되는 주요 내용은 지상공원형 아파트 등에 대해 지하주차장 층 높이가 기존 2.3m 이상에서 2.7m 이상으로 확대되며, 공동주택 내 보안·방범 시설로서 폐쇄회로 텔레비전 외에 네트워크 카메라도 허용된다. 또한 세대 내 가스 공급 시설 설치 의무가 선별적으로 완화된고, 주택 성능등급 의무표시 대상이 1,000세대에서 500세대로 확대되고, 소비자가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입주자 모집공고 상 주택 성능등급 표시가 개선된다. 


국토교통부 관계자는 “이번 개정안을 통해 공동주택 택배 분쟁 관련 갈등이 해소되고, 네트워크 카메라 등 소비자들의 선택권이 확대되는 등 국민 편익이 증가될 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.”라고 언급하면서, “사회 환경의 변화나 국민 생활패턴 변화가 급속히 진행되고 있는 만큼, 앞으로도 변화 추이를 면밀히 살피고 관련 법·제도가 적시에 적절하게 정비해 나가겠다.”라고 전했다.



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